뉴스 > 富동산 > 부동산 일반
동작구 성대시장 인근 역세권 부지에 30층 이상 주상복합 들어서
서울시 역세권 활성화 사업 대상지로 선정
정도현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3-06-07 10:41:19
▲ 동작구 성대시장 역세권 활성화사업 대상지 위치도. (동작구 제공)
 
동작구는 성대시장 특별계획구역(상도동 324-1번지 일원)1일 서울시 역세권 활성화 사업대상지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선정으로 성대시장 인근 역세권 부지(4995)는 용도지역이 주거지역에서 상업지역으로 상향되고 지상 30층 이상 규모의 초고층 주상복합 랜드마크 건축물이 들어설 예정이다.
 
대상지는 서남권 교통 요충지로 개발 논의가 계속됐음에도 사업성 부족으로 개발동력이 낮아 10년 이상 정체돼 있었다. 시설이 노후하고 기반시설이 열악한 채로 이용자의 불편이 가중돼 비효율적으로 활용됐다.
 
주요 도심권(영등포·여의도 및 용산 등)에 인접해 있고 향후 서부선, 난곡선 개통 예정으로 교통 기반이 훌륭한 지역이지만 과거 개발이 주로 상도로 변 소규모 주택 빌라 개발사업으로 추진돼 개발 효과가 미미했다.
 
또한 이면부 보행자·차량혼용 도로 및 만성 불법주차로 교통난이 심각하고 보행 환경 또한 열악해 근본적인 지역 여건 개선이 시급한 실정이었다.
 
이에 구는 해당 지역 분석을 통해 최적 사업모델인 역세권 활성화 사업방식을 선제적으로 토지주에게 제시하는 등 신속 해결에 앞장섰고 지난달 서울시에 사업대상지 선정을 신청했다.
 
향후 대상지는 역세권 중심 기능을 강화하고 생활 서비스 시설 확충해 신대방 생활권 중심 랜드마크로 조성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일하 구청장은 이번 역세권 활성화 사업대상지 선정은 구의 선제적 노력의 결실이라며 앞으로도 동작구형 도시개발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동작구 지도를 변화시키고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혜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