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시정·구정
화성시 고정리 등 국가지질공원 인증 기념 현판식 개최
전곡항 층상응회암 해상 관찰로 조성으로 탐방 편의 개선 기대
강재규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4-12 16:45:44
▲ 정명근(왼쪽에서 네번째) 경기도 화성시장과 김경희(다섯번째) 화성시의회 의장 등 주요 내빈들이 참석한 가운데 12일 화성시청 로비에서 화성 국가지질공원 신규인증 현판식을 진행하고 있다. 화성시
 
경기도 화성시가 12일 시청 로비에서 국가지질공원 신규 인증을 기념하기 위한 현판식을 개최했다. 
 
이날 현판식에는 정명근 화성시장·김경희 화성시의회 의장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화성시는 전국에서 16번째, 경기도 단일 지자체로는 최초로 국가지질공원으로 인증됐다. 
 
시는 이날 환경부로부터 전달된 ‘국가지질공원’ 동판을 제막하며 자축했다.
 
국가지질공원은 지구과학적으로 중요한 지질유산을 보전함과 동시에 교육 및 관광 사업에 활용함으로써 지역의 지속가능한 경제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환경부 장관이 인증하는 대안적 개념의 공원제도이다.
 
화성 국가지질공원 지질명소는 △고정리 공룡알 화석산지 △우음도 △전곡항 층상응회암 △제부도 △백미리 해안 △궁평항 △국화도 △입파도 등 8곳이다.
 
시는 국가지질공원 인증에 그치지 않고 △지질명소 탐방 편의 개선 △신규 교육관광프로그램 개발 △주민협력사업 발굴 등 지역 관광 및 지역 경제 활성화라는 제도 본연의 취지를 살리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특히 지난해부터 추진 중인 화성 국가지질공원의 대표 지질명소인 전곡항 층상응회암을 아우르는 총 길이 526m의 해상 관찰로를 금년 내 준공을 목표로 조성해 조석 현상 등으로 진입이 어려웠던 실정을 개선하고 관광·교육 자원으로의 활용도를 높인다.
 
시는 이를 통해 교과서에 수록될 만큼 중요한 가치를 지닌 지질유산인 전곡항 층상응회암을 누구나 편리하게 탐방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고 인근 관광자원과 활발한 연계를 추진할 계획이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국가지질공원 인증은 화성시가 명실상부 친환경 생태문화도시로 발돋움하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면서 “국가지질공원 인증에 그치지 않고 화성시가 보유한 뛰어난 지질유산을 잘 보존하고 관광자원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