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주거·라이프
인천시 ‘재활용품 현금 보상’ 99개소로 확대 실시
인천자원순환가게, 지난해 9개 군·구 82개소
6억 6900만 원 보상… 인공지능 무인회수기
22개 설치해 투명 페트병 수거로 환경보호
김양훈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2-13 12:40:28
 
▲ 인천광역시가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올바른 분리배출을 실천하는 인천자원순환가게를 확대 운영한다. 서구 무인회수기.  인천 서구
 
인천광역시는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올바른 분리배출을 실천하는 인천자원순환가게를 지난해 82개소에서 올해는 99개소로 확대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인천자원순환가게에 깨끗한 재활용품을 분리해 가지고 오면 무게에 따라 현금(포인트)으로 지급해 돈도 벌고 자원 재활용도 할 수 있는 일석이조 사업이다.
 
시는 광역시 최초로 2021년 3개 구에서 17개소 시범운영을 시작으로 2022년엔 8개 구 56개소에서 302t의 재활용품을 회수해 시민들에게 7200만 원을 현금(포인트)으로 보상해줬다.
 
2023년엔 섬 지역인 옹진군도 참여해 9개 군·구에서 82개소를 운영해 투명페트병 등 19종의 재활용품 1162t을 회수하고 시민들에게 6억6900만 원을 보상해 주는 등 꾸준한 호응을 이어가고 있다.
 
시행 4년 차를 맞는 인천자원순환가게는 리(RE)·숍(중구), 동구마켓(중구), 미추(Meet-you)자원순환가게(미추홀구), 어울림가게(부평), 신비의 보물가게(계양), 서로 e음 가게(서구) 등 명칭과 운영 시간 운영 방법도 군·구 별로 달리 운영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시비 4억4000만 원을 지원해 4개 구에 인공지능(AI) 기반의 무인회수기 22대를 설치해 식품 용기, 의류, 신발, 가방 등을 만들 수 있는 투명 페트병을 집중수거할 계획이다.
 
김철수 환경국장은 “2026년 수도권 직매립 금지를 앞두고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폐기물을 최대한 줄이고 재활용을 활성화하는 인천자원순환가게에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며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자원 재활용 정책을 꾸준히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