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황대호 경기도의원, 경기문화재단 이전 문제 조속한 해결 촉구
“이전 지연에 따른 행정공백은 고스란히 도민의 피해”
강재규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2-29 16:03:57
▲ 황대호 경기도의원이 경기문화재단 이전 문제 관련, 조속한 해결을 촉구하고 있다. 경기도의회
 
황대호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수원3)이 경기문화재단 이전 문제의 조속한 해결을 촉구하고 나섰다.
 
황 부위원장은 26일 열린 상임위 소관부서 업무보고에서 경기문화재단 이전 지연과 관련해 의사결정과정의 문제와 지연에 따른 도민의 피해를 지적하고 빠른 정상화를 촉구했다.
 
그는 “작년 행정사무감사 지적 사항이고 1월에 조치결과 보고까지 받은 사안인데, 이전이 돌연 취소되었다”며 의사결정 과정에서 보이지 않는 힘이 작용한 것은 아닌지 의혹을 제기했다.
 
이어, 이전 지연에 따른 행정공백과 관련해 “납득하기 힘든 행정 표류는 고스란히 도민의 피해로 돌아간다는 점을 문화체육관광국과 경기문화재단은 직시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여 질타했다.
 
또한 “재단 경영본부 이전은 단순히 기관을 이전하는 내부 행정절차가 아니고, 상상캠퍼스를 도민에게 돌려주고 구 사옥을 활성화하여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는 경영혁신과 결부된 중차대한 문제다”라고 강조했다.
 
특히 “주된 사무소의 이전은 인적자원과 조직을 움직이는 전략적 행위다”며 “오랜 시간 동안 의회와 담당부서가 협의하여 의사결정을 하고 예산까지 편성한 사안을 설득력 없이 지연하는 일은 행정의 신뢰를 떨어트릴뿐 아니라 도민 전체의 문화향유 기회를 박탈하는 등 부정적 영향만 커지니 시급히 정상화시키라”고 거듭 촉구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