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여행
파주 디엠지 평화의 길 테마노선 14일부터 개방
비무장지대 접경지 생태·문화·역사 자원 체험 ‘만 원의 행복’
주 5일 운영 회당 20명까지 출입 가능
김장운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5-01 12:42:17
▲ 파주시청. 김장운 기자
 
경기도 파주시는 14일부터 디엠지(DMZ) 평화의 길 테마노선을 개방한다고 밝혔다. 참가 희망자들은 평화의 길누리집과 걷기 여행 모바일 앱 두루누비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디엠지(DMZ) 평화의 길은 비무장지대 접경지역의 생태·문화·역사 자원을 체험할 수 있도록 개발된 관광 노선으로 파주 노선은 지역의 역사와 특성을 가장 잘 드러낼 수 있는 볼거리를 토대로 임진각-도라산 코스라는 이름을 붙였다.
 
평일 오전과 주말에 이용할 수 있는 1코스는 임진각부터 출발하여 생태탐방로·도라전망대·도라산평화공원을 둘러보는 여정이며 평일 오후에는 운영되는 2코스는 기존 1코스에 남북출입사무소(출입경)와 도라산역을 경유하는 노선이 추가된 여정이다.
 
특히 올해 새롭게 추가된 2코스를 통해 남북출입사무소도라산역을 경유함으로써 가장 북단의 비무장지대를 직접 둘러보며 분단의 현장과 역사를 느낄 수 있게 됐다.
 
남북출입사무소는 남북 간의 인적·물적 교류와 관련한 출입 업무를 총괄하던 곳으로 파주 노선을 통해 실제 개성공단으로 가는 출입 과정을 체험할 수 있다. 도라산역은 파주시 군내면 도라산리 민통선 안에 있는 경의선의 최북단 역이자 북으로 가는 첫 번째 역으로 파주 노선을 이용하면 2002년 2월 김대중 대통령과 부시 대통령이 도라산역 방문 시 서명한 철도 침목과 다양한 예술 콘텐츠를 볼 수 있는 미디어 월(Media Wall)’을 볼 수 있다.
 
프로그램은 주 5(·목요일 휴무) 운영되며 회당 20명까지 출입 가능하다. 참가비는 만 원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1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