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노동
남해해경청 ‘대한민국 안전大전환’ 22일부터 점검
6월21일까지 ‘다중이용선박과 시설’ 위험요인 개선
김종창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4-18 11:12:17
▲ 남해해경청 전경. 남해해경청
 
남해지방해양경찰청(이하 남해해경청)은 22일부터 6월21일까지 다중이용선박과 시설에 대해 ‘대한민국 안전大전환’ 집중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대한민국 안전大전환은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에 따라 2015년부터 매년 정부와 지자체 등 공공기관과 국민이 함께 재난이나 사고발생 우려 시설 등을 합동으로 점검하고 위험요인을 찾아내 개선하기 위해 전개돼 왔다.
 
남해해경청은 이번 집중 안전점검 기간 동안 유선·도선 위험시설과 핵심시설 51곳과 수상레저사업장 13곳 등 총 64개 시설을 선정해 점검할 계획이다.
 
각 점검 대상별로 유선·도선 위험·핵심시설은 5톤 이상 선령 20년 초과 선박·정원 200인 이상 유선·최근 3년간 사고이력이 있는 선박을 운용하는 사업장·수상레저사업장은 탑승기구 정원 13인 이상·최근 5년간 사고 이력이 있거나 안전사고 우려가 높은 노후 시설이다.
 
남해해경청은 △국민안전 현장관찰단 △선박 검사기관 △해양수산청 △지자체 등으로 구성된 ‘민관 합동기동점검반’을 꾸리는 한편, 수상레저 동호회·전문 수리업체와 같은 민간 전문가도 참여시켜 국민의 눈높이에서 해양안전 위험 요소를 찾아내 개선해 나갈 방침이다.
 
채광철 청장은 “민관 합동기동점검반들의 내실 있는 점검을 통해 미리 위험요인을 제거하고 국민 안전의식을 한층 더 끌어 올려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