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중견·중기·벤처
기보, 중소벤처기업 안정적 자금 조달 위해 유동화회사보증 2172억 원 발행
전년 동기 지원액 1075억 원 대비 2배 이상 확대
노태하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6-20 10:04:05
▲ 기술보증기금 본사. 기술보증기금 제공
 
기술보증기금이 20일 직접금융을 통해 중소벤처기업이 안정적으로 자금을 조달할 수 있도록 상반기 97개 기업에 총 2172억 원의 유동화회사보증(P-CBO)을 발행했다고 밝혔다.
 
유동화회사보증(P-CBO)은 자체 신용으로 회사채 발행이 어려운 유망 중소벤처기업의 신규 회사채를 기보의 보증으로 신용을 보강하고 이를 자본시장에 매각해 기업의 자금조달을 돕는 제도다.
 
기보는 복합경제위기 장기화에 따른 중소벤처기업의 자금난 해소를 위해 전년 동기 지원액 1075억 원 대비 2배 이상 확대된 2172억 원의 정책자금 지원에 나섰다.
 
특히 기보는 올해 환경부·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협업해 녹색자산유동화증권(G-ABS)을 신규 도입했으며 이번 발행금액 중 400억 원을 녹색자산유동화증권으로 발행해 녹색경제 활동기업의 원활한 자금 조달을 지원했다.
 
녹색자산유동화증권(G-ABS)은 한국형 녹색분류체계(K-택소노미)에 부합하는 사업을 영위 중인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한다.
 
구체적으로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기업당 3억 원 이내에서 1년간 이자비용 지원(중소기업 4%p·중견기업 2%p)하고 기보가 3년간 편입금리를 0.2%p 이내에서 추가 감면해 낮은 금리로 자금을 조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이번 지원을 통해 19개 중소기업이 연 4.2%p의 금리감면 혜택을 받아 1%대 저리로 녹색 투자자금을 원활하게 조달할 수 있게 됐으며 온실가스 감축과 에너지 효율성 증대 등 중소기업의 ESG 경영실천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기보는 8월 기보 홈페이지 공고를 통해 P-CBO G-ABS 지원절차·조건 및 대상 등 자세한 내용을 안내할 예정이다. 개별기업당 지원 한도는 중소기업 150억 원·중견기업 250억 원 이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