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상일 용인시장 “장애 구분 없는 세상 함께 만들어 갈 것”
시각장애인 ‘한빛예술단’ 초청 공연
전 직원 대상 장애인식 개선 교육 실시
일방 교육에서 느끼지 못했던 감동 선사
강재규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3-06-08 15:01:52
시각장애인 전문연주단인 한빛예술단원들이 8일 용인시청 에이스홀에서 열린 전 직원 대상 2023 장애인식개선교육에서 연주를 하고 있다. 용인시
 
여느 일방적인 강의형 장애인식 개선 교육과는 사뭇 다른, 감동과 긴 여운이 있는 강의가 참석 공무원들의 가슴을 울리고 있었다.
 
용인특례시가 장애인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도모하고 편견을 해소하기 위해 7, 8일 시청 에이스홀에서 전 직원 대상으로 실시한 장애인식 개선 교육이 그것이다.
 
이날 교육은 세계 유일의 시각장애인 전문연주단 ‘한빛예술단’을 초청해 연주와 강의, 체험이 하나로 어우러진 스토리 중심의 콘서트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상일 시장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칸막이 없이 함께 어우러지는 용인특례시를 만들자는 취지로 교육을 준비했다”며 “이번 교육엔 한빛예술단이 특별한 공연을 선물해줘 의미가 더욱 남다르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우리가 고통을 겪지 않는다면 장애인의 불편을 헤아리기 힘들 것이다” 라며 오늘 교육이 장애 구분 없는 세상을 열어가기 위해 모든 공직자가 함께 고민하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교육은 한 곡의 연주가 끝날 때마다 장애 감수성 인포그래픽, 장애인 근로자 인터뷰, 수어 체험 등의 다양한 강의로 이어져 정형화된 법정의무교육의 틀을 깨고 마치 한 편의 공연을 보는 것처럼 자연스럽게 흘러갔다.
 
교육에 참석한 한 직원은 “앞이 보이지 않는데도 연주에 집중하며 미소까지 짓는 한빛예술단의 모습을 보며 일방적인 강의형 교육에서 느끼기 어려웠던 감동을 받았다”고 말했다.
 
시는 장애인식 개선 교육의 실효성과 체감도를 높이기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방식의 교육을 기획해 공직자들이 실무에 적용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 나갈 방침이다.
 
창단 20년을 맞은 한빛예술단은 시각장애인들이 악곡을 일일이 외워 서로 호흡을 맞추는 기적의 오케스트라로 알려져있다. 
 
2018년 평창패럴림픽 개폐막식 축하공연을 비롯해 장애인 최초로 예술의 전당 콘서트홀에서 대관 공연을 선보이는 등 장애인 예술의 위상을 높이며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혜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