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E fact > 식품·요식·유흥
고물가 고공행진에… 외식업계 ‘초저가 메뉴’ 인기
이하트렌드, 국내 5123개 외식 프랜차이즈 데이터 분석
대패 삼겹살·초저가 이자카야·무안리필 브랜드 등 인기
김나윤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4-21 09:17:35
▲ 고물가 고공행진에 프랜차이즈 업계도 초저가 메뉴가 대세로 자리잡고 있다. ⓒ스카이데일리
 
고물가 고공행진에 프랜차이즈 업계도 초저가 메뉴가 대세로 자리잡고 있다.
 
소비자 빅데이터를 조사 분석하는 아하트렌드가 공정거래위원회에 외식 가맹 사업자로 등록된 외식 프랜차이즈 5123개 브랜드의 검색 데이터를 조사한 결과, 가성비를 넘어 초저가를 내세운 외식 브랜드들이 소비자 관심을 모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민 외식 메뉴 중 하나인 대패삼겹살을 찾는 검색이 최근 크게 늘었다.
 
1인분에 15000원에서 2만 원 선인 일반적인 삼겹살 구이와 달리 냉동 대패 삼겹살은 1인분에 2900원을 내세운 곳부터 4000~6000원 대의 저렴한 가격대로 육류 외식을 가능하게 했다.
 
냉삼또는 대패가 포함된 육류구이 전문점들의 검색량을 살펴본 결과 상위 17개 브랜드의 검색량은 20231분기 236000건에서 20241분기 374000건으로 증가했다. 상승률로는 전년 동기간 대비 58.7% 증가한 것이다.
 
초저가 주점들도 인기다. 주로 일본풍의 이자카야로 하이볼 한 잔에 3900생맥주 한 잔에 1900꼬치 안주 하나에 900원을 매겼다.
 
생마차 쏘시지요 단토리등 초저가 컨셉의 이자카야는 생긴 지 1년도 채 안 된 신생 브랜드이나 매월 큰 폭으로 검색량이 상승하고 있다. 이 밖에도 소비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는 주점 프랜차이즈 브랜드들은 하나 같이 탄탄한 가성비를 주 무기로 내세우고 있다.
 
합리적인 가격의 무한리필·뷔페식 외식 프랜차이즈도 경쟁과 진화를 거듭 중이다.
 
리뉴얼 이후 검색량이 크게 상승한 명륜진사갈비에 맞서 청년고기장수’ ‘육미제당등이 등장했다. 쿠우쿠우에 이어 고메스퀘어’ ‘다이닝원도 소비자들이 많이 찾는 브랜드다.
 
1인당 9000원이 안되는 떡볶이 뷔페, 12000원이 안되는 가격으로 중국 요리를 실컷 먹을 수 있는 중식 뷔페도 유튜브와 SNS를 타고 떠오르고 있다.
 
아하트렌드의 관계자는 초저가 전략으로 소비자의 관심을 끄는 것은 가능하다. 그러나 너무 가격에만 초점을 맞추고 기대한 만큼의 서비스를 제공하지 못하는 브랜드들에는 관심이 쉽게 꺾이기도 한다어떤 가격을 매기든 그 이상의 만족을 제공할 수 있느냐가 초저가 브랜드들에게 주어진 과제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