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E fact > 건설·자동차
GS건설 ‘자이가이스트 RM’ 1주일 만에 시공 마무리
세컨드 홈 활성화 정책 수요 겨냥한 목조 모듈러 주택 신상품 출시
임진영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5-16 11:16:31
▲ 자이가이스트가 출시한 신상품 RM 전경. GS건설
 
GS건설이 1주일 만에 시공이 마무리 되는 새로운 목조 모듈러 주택 상품을 선보인다.
 
GS건설은 목조 모듈러주택 자회사 자이가이스트가 보편화된 세컨드 홈 공급을 위한 신상품 자이가이스트 RM’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RMReal Modular의 준말로 모듈러 주택의 기본을 담았다는 뜻이다. 당진공장에서 전체 공정의 80%를 시공하고 현장에서는 모듈을 결합하는 방식으로 시공 공정 중 공장의 비중을 최대화한다.
 
또 단일 모델을 출시해 기존 출시된 모듈러 주택상품보다 비용을 절감했다. 설비는 물론 내·외장재 대부분을 공장에서 시공하는 만큼 모듈 운송 후 현장 시공에 소요되는 기간은 1주일 정도다.
 
이번에 자이가이스트에서 새로 출시한 상품 RM은 전체 면적은 58.60로 침실 2개와 화장실 1개를 배치해 하나로 이어진듯한 주방과 거실 공간으로 여유로운 공간감을 살렸다. 특히 주택 전면부에 넓게 배치한 거실창을 통해 풍부한 채광을 확보하도록 구성했고 시선이 자연스럽게 마당으로 이어지도록 해 시각적 여유까지 만끽할 수 있다.
 
최근 정부는 인구 감소로 인한 지역 소멸을 막기위해 세컨드 홈활성화 정책을 발표했다. 기존 1주택을 보유한 세대주가 정부가 지정한 인구감소지역에 공시가격 4억 원 이하의 주택 1채를 추가 취득하는 경우 주택 보유·거래에 대한 세제 혜택을 제공한다는 내용을 골자로 한다.
 
자이가이스트는 현재 정부의 추진안이 공시가격 4억 원 이하로 제한된 만큼 단독주택과 같은 중대형 고가 주택보다 기성품과 같은 중저가 소형 모듈러 주택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세컨드홈 보급화를 위해 선제적으로 소형 모듈러 주택상품을 출시하게 됐다.
 
남경호 자이가이스트 대표는 작년 자이가이스트 런칭 후 소규모 주택 개발에 대한 건축주의 요구가 많았다이번에 선보이게 된 RM상품은 지방 인구경감에 대응하는 정부 정책과 맞물려 세컨드 홈의 진입장벽을 낮춰주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자이가이스트는 GS건설이 2020100% 지분 출자를 통해 설립한 모듈러 단독주택 전문회사다. 2023년 충남 당진에 생산 공장을 설립해 본격적으로 소비자 대상 영업을 시작했다.
 
GS건설 관계자는 “2020년 유럽의 선진 모듈러 업체 2곳을 동시에 인수하면서 프리패브 사업에 진출한 후로 국내 PC(프리캐스트 콘크리트)사업과 목조 모듈러 주택 사업 진출했다끊임없는 관련 기술개발을 통해 GS건설은 국내·외에서 프리패브(공장제조-현장조립) 강자로 그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