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식품·요식·유흥
대한민국 대표 탄산음료 ‘칠성사이다’ 누적 판매량 360억 캔 돌파
스카이데일리 기자페이지 + 입력 2023-09-27 14:48:26
롯데칠성음료의 ‘칠성사이다’가 올해로 73주년을 맞았다. 올 상반기까지의 누적판매량은 250 ml캔 환산 기준으로 360억 캔을 돌파했다. 한 캔당 높이가 13.3cm인 점을 고려했을 때 이를 연결한 길이는 지구 둘레(4만km) 120바퀴, 지구와 달 사이(38만km) 6회 왕복, 롯데월드타워(555m) 880만 채를 쌓았을 때의 높이와 같다. ‘칠성사이다’는 단일품목으로 매년 굳건한 판매량을 자랑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탄산 브랜드로 성장했다.
 
73년째 이어 내려오는 청량한 맛 ‘칠성사이다’
 
▲ 올 상반기까지 누적 판매량 360억 캔을 돌파한 칠성사이다. 롯데칠성음료 제공
 
 
‘칠성사이다’가 처음 출시된 것은 1950년 5월9일이다. 1949년 12월15일 7명의 실향민이 합심해서 세운 ‘동방청량음료합명회사’에서 내놓은 첫 제품이었다. 이들은 각자의 성이 모두 다르다는 점에 착안해 제품명을 ‘칠성(七姓)’으로 하려 했으나, 회사의 영원한 번영을 다짐하는 의미에서 별을 뜻하는 성(星)자를 넣어 ‘칠성(七星)’으로 결정했다.
 
‘칠성사이다’는 전쟁의 어려움 속에서 경쟁음료들의 생산이 중단될 때에도 굳건히 살아남아 전 후 세대들의 애환과 갈증을 달래주는 위로가 됐다. 그 후 칠성사이다를 만드는 회사의 이름은 ‘한미식품공업(1967)’, 그리고 ‘칠성한미음료주식회사(1973)’를 거쳐 현재의 ‘롯데칠성음료’으로 사명은 여러 번 바뀌었지만 ‘칠성사이다’의 정체성은 변함없이 이어져 오고 있다.
 
어떤 제품이든 시장에서 장수하는 브랜드들의 공통적 특징은 소비자 기호에 어필할 수 있는 우수한 제품력을 갖고 있다는 점이다. 음료의 중요한 포인트 중 하나는 맛이다. 칠성사이다는 풍부한 탄산에 천연 레몬라임향을 더하여 청량감을 선사해주는 제품이다. 바로 이 청량함이 칠성사이다가 경쟁사 대비 차별적 우위에 서게 만든 주요 성공 요인이다.
 
대한민국의 중장년층이라면 누구나 소풍날 어머니가 가방에 싸주셨던 칠성사이다를 기억하고 있을 것이다. 김밥, 삶은 달걀 그리고 사이다의 조합은 우리 삶에 행복한 추억으로 자리잡고 있다. ‘칠성사이다’는 설레었던 소풍 전날 밤의 기억과 죽마고우와 나란히 앉은 기차여행의 풋풋함을 떠올리게 하는 상징적인 제품이다.
 
젊은 층에게도 ‘칠성사이다’의 존재감은 확실하다. 갑갑한 상황이 시원하고 통쾌하게 풀릴 때, 또는 주변 눈치 탓에 쉽게 하지 못하는 말을 정확하게 표현했을 때 그런 상황을 두고 이들은 ‘사이다’라고 표현한다. 이제 ‘칠성사이다’는 단순히 음료를 넘어 시대와 문화를 잇는 공감의 아이콘으로써 여러 세대가 다같이 즐기며 각자에게 다른 의미와 추억을 선사하며 그 역사를 이어나가고 있다.
 
차별화된 브랜드와 칠성사이다의 ‘청량함’을 내세운 마케팅 전략
 
▲ 정해인이 모델로 참여한 칠성사이다 광고. 롯데칠성음료 제공
 
 
2021년 1월에는 ‘칠성사이다 제로’를 출시했다. 출시 초기부터 기존 오리지널 제품 본연의 맛과 향을 그대로 살리면서 칼로리에 대한 부담없이 가볍게 즐길 수 있는 탄산음료로 입소문을 타며 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2023년에는 칠성사이다의 ‘청량함’을 표현하고자 배우 정해인과 싱어송라이터 10CM가 함께한 칠성사이다 광고를 공개했다.
 
또한 ‘칠성사이다’는 Chilsung의 앞 철자 ‘Chil’과 ‘놀다’ ‘긴장을 풀다’를 의미하는 ‘Chill’을 연결한 새로운 프로젝트 키워드인 ‘Project Chil’ 시리즈로 새로운 경험과 영감을 소비자에게 선사하고 있다.
 
올 가을 ‘Project Chil’은 글로벌 브랜드 삼성 갤럭시와 ‘칠성X갤럭시’ 콜라보레이션으로 칠성의 클래식함과 유니크한 헤리티지를 ‘Chil’하게 풀어낸 갤럭시 케이스 굿즈를 발매하였다. 해당 굿즈는 칠성몰, 삼성닷컴, 전국 삼성 스토어 등에서 선보이고 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칠성사이다는 국내 대표 탄산음료 브랜드로서 입지를 공고히 하고 ‘청량함’을 전달하는데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앞으로도 ‘칠성사이다’는 변화하는 트렌드에 발맞추며 차별화된 브랜드와 ‘청량함’을 내세운 마케팅으로 소비자 친밀도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혜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