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E fact > 유통·물류·광고
이마트, 먹거리 상품에 사활… “본업 경쟁력 강화”
고객 반응 신속 공유 ‘e-트렌드’ 오픈
신상품 발굴·품질 점검 ‘전문 검품단’ 신설
김나윤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2-22 11:09:40
 
▲ 이마트의 과일 바이어 3인. 이마트 제공
 
이마트가 먹거리 상품에 사활을 걸고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고 22일 밝혔다.
 
이마트는 과일·축산·수산 등 신선식품부터 매장에서 파는 조리식품인 델리에 이르기까지 이마트에서 판매하는 그로서리상품의 고객 만족도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먼저 이마트는 그로서리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산지 관리부터 상품 판매 후 고객 반응 수집에 이르기까지 그로서리 상품이 유통되는 ‘A to Z’ 과정을 정비하고 있다.
 
이마트는 고객 중심의 상품 개발과 운영을 위해 최근 ‘e-Trend(-트렌드)’ 시스템을 열었다. ‘e-Trend’는 고객들이 이마트 앱과 SSG닷컴에 남기는 상품평과 고객가치센터에 접수되는 상품에 대한 의견을 종합해서 한눈에 볼 수 있게 해주는 시스템이다.
 
하루 평균 3만 개·월 평균 80만 개에 이르는 온·오프라인 데이터를 분석해 고객 리뷰 키워드와 부정 리뷰의 증감 추이를 보여준다. 특히 부정 리뷰가 크게 증가했을 때는 담당 바이어에게 긴급하게 알람을 주기도 한다.
 
산지 관리 수준도 한층 높아졌다. 이마트는 최근 산지 농가와 협력사를 돌며 품질을 점검하는 전문 검품단을 신설했다. 바이어들이 산지를 돌며 재배 상황 및 작물 상태를 살펴보는 것에 더해 과일들의 품질을 불시에 수시로 체크해.관리 수준을 한층 높인 것이다.
 
한채양 이마트 대표는 우리는 한 끗 차이를 유지하기 위해 남들보다 2배로 뛰어야 한다특히 고물가가 이어지는 상황에서 먹거리의 가격 안정에 힘을 쏟는 동시에 상품 하나하나의 품질을 높여야 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