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영·CEO
현대제철, 장애인·비장애인 모두 위한 ‘누구나 벤치’ 기부
현대제철, 푸르메재단과 함께 기획한 ‘누구나 벤치’ 제작
유니버셜 디자인 적용… 서울 여의도공원에 1호 벤치 설치
장애인의 날 맞아 현대제철 임직원 기부금으로 벤치 제작
김기찬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4-29 12:34:57
▲ 현대제철과 푸르메재단과 함께 기획한 ‘누구나 벤치’. 현대제철
 
현대제철이 푸르메재단과 함께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나란히 앉을 수 있는 벤치를 설치한다. 휠체어를 이용하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나란히 앉을 수 있도록 유니버셜 디자인을 적용해 제작된 누구나 벤치.
 
29일 현대제철에 따르면 현대제철 임직원들은 장애인의 날을 맞아 서울시와 함께 누구나 벤치 설치 행사를 진행했다.
 
현대제철이 임직원 매칭 기부로 조성한 18000만 원의 설치 기금을 지원했으며, 유현준건축사사무소가 벤치 디자인을 맡았다.
 
유현준 홍익대 교수는 누구나 벤치를 디자인할 때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같은 방향을 바라볼 것, 그 자리에 휠체어가 없더라도 우리가 같이 사는 세상이라고 느낄 수 있을 것, 비용을 최소화하고 공간을 크게 차지하지 않을 것 등을 고려했다고 설명하며 기대한 만큼 만족스럽게 나와서 기쁘다고 말했다.
 
현대제철 최상건 전략기획본부장은 철은 우리의 삶을 더욱 편안하고 안전하게 하는 소재라며 철을 활용해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의 안전과 편의를 높이기 위한 사회공헌을 지속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백경학 푸르메재단 상임대표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일상을 함께 누릴 수 있는 사회를 위해 푸르메재단이 기획한 누구나 벤치 프로젝트에 관심을 갖고 도움을 준 현대제철 임직원과 유현준 교수, 그리고 오세훈 서울시장을 비롯한 모든 서울시민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이 사업이 장애인의 공공시설 접근성에 대해 조금 더 고민하고, 사회적 인식을 바꾸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현대제철은 올해 서울시 내의 주요 공원·대학교·복지시설 등 시민 이용 공간에 30여 개의 누구나 벤치를 설치하고, 이후 수도권 및 현대제철 사업장 인근지역에 순차적으로 설치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